본문 바로가기

Jazz Talk

폴 블레이 All The Things You Are 솔로에 관한 게리 피콕의 코멘트.

이번 달 <다운비트>매거진에서 지난 1월 3일 사망한 피아니스트 폴 블레이에 관한 인상적인 구절을 발견했습니다. 폴 블레이가 참여한 소니 롤린스의 1963년 앨범 <Sonny Meets Hawk!>(RCA)에 관한 게리 피콕의 코멘트입니다. 전에 포스팅했던 것처럼 <Sonny Meets Hawk!>는 소니 롤린스의 우상인 콜맨 홉킨스와 함께 했고 두 색소폰 거장의 멋진 플레이를 감상할 수 있는 앨범인데 All The Things Your Are에서 폴 블레이의 솔로를 크게 주목할 만 합니다. 콜맨 홉킨스의 솔로가 끝난 뒤 3분 14초부터 시작되는 그의 피아노 솔로는 대단히 오리지널하고 혁신적이기 때문입니다. 지난 제 포스팅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http://jazzandcook.com/64

이 All The Things You Are의 폴 블레이 솔로에 관한 게리 피콕의 코멘트를 의역하면 이렇습니다. (게리 피콕은 폴 블레이와 많은 협연을 했고 블레이의 가까운 친구입니다.) 짧은 코멘트이지만, 폴 블레이의 연주의 특징을 잘 묘사해놓은 것 같습니다. 

폴 블레이의 음악을 직접적으로 경험하고 싶다면, Sonny Meets Hawk! 앨범이 실로 가장 적절하다. 폴 블레이는 All The Things You Are를 힘 안들이고 자연스럽게 연주하고 있는데 그는 멜로디와 하모니의 구조를 동시에 살리기도 했고 또 동시에 거부하기도 했다. 이 이야기를 키스 자렛에게 했더니 자렛도 그 곡이 자기에게 큰 영향을 미쳤다고 얘기하더라…

(“If someone wanted to really get a firsthand experience of what Paul had to offer, you can’t do better than Sonny Meets Hawk!, where he plays on ‘All The Things You Are,’” Peacock said. “What he was able to do there, effortlessly actually, was to deny and also at the same time include what the actual structure of the melody and the harmony was ... I talked to Keith [Jarrett] the other day, and he mentioned the impact that performance had on him.”)


<다운비트, 2016년 3월 호, 폴 블레이 추모 기사>


All The Things You Are, <Sonny Meets Hawk!>, 1963, RCA

연주자: Sonny Rollins (tenor saxophone), Coleman Hawkins (tenor saxophone), Paul Bley (piano),

           Roy McCurdy(drums),  Bob Cranshaw (bass)